증도면 청정갯벌에서 서식하는 짱뚱어와 칠게

김은해 | 기사입력 2020/12/23 [13:14]

증도면 청정갯벌에서 서식하는 짱뚱어와 칠게

김은해 | 입력 : 2020/12/23 [13:14]

[인디포커스/김은해] 신안군 증도면 청정갯벌에 사는 짱뚱어는 몸은 회청색이며 몸길이는 15~20cm 정도 되는 망둥어과의 물고기로 물 밖에서는 피부호흡, 물속에서는 아가미 호흡을 하며 잘 발달된 가슴지느러미를 활용하여 갯벌에서 생활하는 물고기이다.

 

▲ 신안군 증도면 짱뚱어다리 입구에 설치된 짱뚱어 조형물  © 환경안전포커스

 

▲ 물이 빠져나간 청정갯벌에서 먹이활동을 하는 짱뚱어  © 환경안전포커스

 

▲ 물이 빠져나간 청정갯벌에서 먹이활동을 하는 짱뚱어와 칠게  © 환경안전포커스

 

▲ 물이 빠져나간 청정갯벌에서 먹이활동을 하는 칠게  © 환경안전포커스

 

▲ 물이 빠져나간 청정갯벌에서 먹이활동을 하는 짱뚱어와 칠게  © 환경안전포커스

 

'짱뚱어가 뛰니까 망둥어'도 뛴다는 속담이 있을 정도로 우리나라 서해안 갯벌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물고기이며 실제로 뛰어다니기도 한다.

 

민물때에는 헤엄쳐 움직이다가 갯벌에 파놓은 구멍속으로 들어가 쉬기도 하고 썰물이 되어 물이 빠져나가면 갯벌을 기어다니며 먹이활동을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안군,증도,짱뚱어,칠게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KT Seezn 오리지널 영화 ‘더블패티’ 17일 극장 개봉 앞두고 언론배급 시사회 개최
이전
1/10
다음
인기기사 목록